파오인(paoin.com) 포털 뉴스 서비스와의 차별점은.. E-learning(일사랑)

우선 이렇게 모 포털에서 주최하는 이번 캠페인에 참여를 하게 되어서 무엇부터 생각을 하고 포스팅을 해야할까를 정말 많은 시간 고민하지 않을 수가 없었다. 일단은 우리가 최근들어서는 지면 신문을 구독하기 보다는 주로 인터넷 포털 사이트를 활용해서 여러 신문 매체를 많이 보게 되는데 과연 파오인은 어떤 측면에서 이런 포털들에서 서비스 하는 포털 뉴스와 차이점을 보이고 있는지 한 번 살펴 보는 것이 의미 있는 일이 될 것 같다라는 생각을 갖게 되었다.

즉 포털에서 서비스 되고 있는 뉴스와 파오인에서 서비스 되고 있는 뉴스와의 차이점이 무엇인가를 생각해 보고 포스팅하는 것이 1차적으로 이 캠페인에 참여하는 이유가 될 것이기 때문이란 생각 때문이다.

하나하나 정리를 해보자면 ..

첫번째로는 일단 포털상에서 보는 뉴스 기사와는 다르게 웹 상에서 뉴스를 보더라도 뉴스 기사를 최대한 지면에서 보는 것과 같은 느낌을 주는 서비스라는 것이다. 즉 웹상에서 PDF를 통해서 보는 느낌 그대로 전달이 된다라는 것이다. 즉 아래와 같은 이미지로 확대 혹은 퍼가기 혹은 정리가 가능하다라는 것이다.




두번째로는 가능하면 원 기사의 - 즉 신문 지면상에 나오는 기사 - 내용에 충실하다라는 것이다. 즉 포털 상에서 보여지는 단문 형태의 기사를 통해서 뉴스를 클릭하는 것이 아니고 전체 내용을 파악한 후 기사 전체를 볼 수 있다라는 것이다. 의도 되지 않은 즉 지면 기사의 제목을 통해서 내용을 파악 할 수 있다라는 것이다.

이를 통해서 우리가 온라인 상에서 하는 뉴스 스크랩등의 작업등을 훨씬 손쉽게 할 수 있게 되는 것이다.

마지막으로 세번째로는  우리가 뉴스를 보는 이유는 물론 신속하게 정보를 수집하고 모으는 기능도 있고 또 단순한 정보 획득에도 있지만 파오인에 있는 분야별 뉴스 스크랩 기능들을 이용하면 실제 학습 개념의 효과까지도 얻을 수 있다라는 것이다. 즉 단순히 정보의 개념에 그치는 것이 아니라 지식의 측면으로 접근하는 것이 이 서비스를 통해서 가능해 질 수 있다라는 것이다.

이상으로 1차 파오인 서비스에 대한 이용 후기를 작성해 보았다. 다음 번에는 2차로 파오인 서비스에 대한 리뷰를 작성해 보도록 하겠다. 2차는 보다더 기능적인 측면에서 접근을 해 볼 요량이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


2013 TTB의 달인

메모장